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일룸 제롬 모션데스크 


퍼시스그룹의 생활 가구 전문 브랜드 일룸이 다가오는 신학기를 맞아 아이와 부모 모두를 만족시킬 아이방 가구 신제품 2종을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일룸이 이번에 출시한 신제품 2종은 책상의 높이부터 각도까지 아이에게 꼭 맞춘 기능성 제품으로 아이의 첫 번째 모션데스크가 돼 줄 ‘제롬 모션데스크’와 귀여운 포인트 안전가드와 함께 수납 공간을 최대화해 공간 효율을 높인 ‘티에드 수납침대’다. 이제 막 학습을 시작하는 자녀의 첫 시작을 응원하며 아이가 바르고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주기 위해 기획했다.

‘제롬 모션데스크’는 아이의 성장과 활동에 따라 바른 자세 습관을 잡아 주는 기능성 책상이다. 책상 높낮이를 유아 책상 높이인 467mm에서 어린이 스탠딩 책상 높이인 857mm까지 조절할 수 있어 아이의 체형과 성장에 따라 섬세하게 높이를 맞출 수 있다. 자동식 버튼으로 손쉽게 조절이 가능하고 락기능을 적용해 아이들 스스로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책상의 각도조절 기능을 통해 상판 각도를 45도까지 기울 수 있어 아이들이 책을 보거나 문제집을 푸는 등 책상 위의 활동을 올바른 자세로 할 수 있도록 도와주며 집중력을 높여준다. 한편 ‘제롬 모션데스크’는 글로벌 색채연구소 팬톤이 2021년 올해의 색상으로 선정한 밝은 노란색 ‘일루미네이팅’ 컬러가 적용돼 아이방의 활기를 준다.

‘티에드 수납침대’는 효율적인 공간 활용에 최적화됐을 뿐 아니라 사랑스러운 디자인까지 더해진 침대다. 매트리스 아래 침대 하부의 ‘대용량 벙크 수납’과 침대 앞쪽 ‘3단 깊은 하부서랍’ 등 충분한 수납 공간을 마련해 좁은 공간을 넓게 사용할 수 있다. 아이의 성향 및 취향에 따라 아이들의 낙상을 최소화해 줄 푹신푹신하고 귀여운 구름모양 가드를 중심으로 침대에 안전하게 오르내릴 수 있도록 도와주는 쿠션스텝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수납 공간은 물론 귀여운 디자인으로 입학과 함께 수면 독립을 꿈꾸는 아이들에게도 적합한 제품이다.

일룸은 학생방 트렌드를 이끌어온 일룸이 이번에는 입학 전부터 미리 학생방 꾸미기를 고민하는 학부모와 아이를 위해 낮은 연령부터 입학 이후까지 꾸준히 쓸 수 있는 새로운 아이방 시리즈를 선보이게 되었다며 코로나19로 집에서의 생활이 많아진 아이들이 일룸을 통해 방을 효율적으로 활용해 자신만의 공간에서 학습과 휴식 등이 생활을 좀 더 편안하게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일룸 ‘제롬 모션데스크’와 ‘티에드 수납침대(가드 포함)’ 가격은 각각 99만9000원, 68만원이며 일룸 주요 오프라인 매장 및 공식몰에서 만날 수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2-21 12:58:07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포커스더보기
패션·뷰티더보기
연예·스타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