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MMCA 이건희컬렉션 특별전: 한국미술명작 기획 연재 - 10 장욱진(1918-1990), 나룻배
  • 기사등록 2021-10-22 18:31:47
기사수정

사진 = 장욱진(1918-1990), 나룻배, 1951, 패널에 유채, 13.7x29cm 

장욱진은 한국전쟁 동안 부산으로 피난을 갔다가 고향으로 돌아와 전쟁기를 보냈다. ‹나룻배›는 이 시기에 제작된 작품이다. 소, 가방을 맨 소년, 닭을 안고 있는 여인, 항아리를 이고 있는 여인, 자전거와 함께 있는 소년, 뱃사공 등을 가득 실은 나룻배는 작가의 고향에서 장이 서는 조치원까지 반드시 건너야 하는 미호천의 교통수단이다. 


장이 설 때 마다 동네사람들은 나룻배에 많은 것을 실어 갔고 장욱진은 어릴 적 많이 본 강나루 장면을 그린 것이다. 이 작품은 1939년에 그린 ‹소녀›라는 작품의 뒷면에 그려진 것으로, 캔버스를 구할 수 없었던 당시 작가들이 기 작품의 뒷면에 그리는 일은 흔했다. 


나무판 위에 그린 ‹소녀›는 유족에 따르면 장욱진 집안의 선산을 관리하던 산지기의 딸이라고 한다. 당시 유학 중이던 작가는 고향을 생각할 때 가까이서 보면서 정들었던 대상을 모티브로 그리면서 고향을 생각나게 하는 것들을 소재로 삼게 된 듯하다. 작가는 이 작품을 매우 소중하게 생각해서 부산 피난 때는 품에 안고 갈 정도였다고 한다.

사진 = 장욱진(1918-1990), 나룻배, 1951, 패널에 유채, 13.7x29cm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10-22 18:31:47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포커스더보기
패션·뷰티더보기
연예·스타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